2020년01월28일tue
기사최종편집일  최종뉴스편집일
비마이너로고
news
뉴스상세검색 버튼
기사등록 기사제보
전체메뉴 펼침
일반뉴스검색포토뉴스검색동영상뉴스검색
돋보기아이콘
상세검색
섹션선택
검색범위
AND : 입력한 검색단어 모두를 포함시켜 검색 / OR : 입력한 검색단어 중 포함된 단어 검색
기간
오늘 어제 3일간 7일간 10일간 20일간 30일간
캘린더열기(~부터) 캘린더열기(~까지) 까지
일반뉴스 검색결과 [총 개가 검색됨]
‘주거+맞춤형 서비스=지원주택’, 장애인자립생활의 새 ... [탈시설ㆍ자립생활]
2019-12-19 11:23:20 허현덕 기자
[편집자 주] 지난 2일, 서울시가 전국 최초로 장애인 지원주택을 선보였습니다. 지원주택은 기존에 공공에서 주택만 제공하던 것에서 한발 더 나아가 공공임대주택에 맞춤형 서비스를 지원하는 새로운 주거모델입니다. 지원주택으로 장애계는 최중증장애인의 탈시설-자립생활에 속도가 붙을 것으로 점치고 있습니다. 실제 이번 서울시 지원주택으로 사회복지법인 프리웰 산하 향유의집에 있던 장애인 32명이 탈시설했습...
유럽 장애계 “그룹홈 건설하는 불가리아에 기금 중단하... [해외뉴스]
2019-12-18 11:13:03 이가연 기자
불가리아 정부가 유럽연합의 기금을 ‘그룹홈’ 설립에 사용하려 하자, 유럽 장애인 인권단체들이 유엔 장애인권리협약(UNCRPD) 위반을 근거로 기금 중단을 촉구하며 유럽연합 집행위원회(아래 집행위원회)를 제소했다. 해당 사건은 11월 22일, 룩셈부르크에 있는 유럽연합재판소의 고등법원급인 일반법원(EU General Court)에 계류 중이다. 이번 제소에 참여한 세 유럽 장애인 인권단체(European Network on Independent Living, Validity, C...
‘홈리스’라 불렸던 이들의 죽음, 애도하는 추모주간 열... [홈리스]
2019-12-17 18:53:59 박승원 기자
16일 서울역 광장 계단에는 ‘홈리스 추모주간’을 알리는 레드카펫이 깔렸다. 어느 행인은 홈리스추모제 공동기획단(아래 추모제기획단) 활동가에게 “유명한 분이 오시나 봐요”라고 묻기도 했다. 이내 계단에는 올 한 해 동안 거리와 시설, 쪽방, 여인숙, 고시원 등 열악한 거처에서 삶을 마감해야 했던 166명의 홈리스 한 사람 한 사람 이름이 적힌 명패가 놓였다. 명패 앞에는 각자 삶 속에서 가장 아름답고 행복...
[무연고자 장례] 12월 19일(목) 무연고 이춘길 님, 무연고 기... [부고(訃告)]
2019-12-17 18:14:07 비마이너
[무연고 이춘길 님, 무연고 기초생활수급자 송석강 님 장례] 12월 19일(목) 무연고 이춘길 님, 무연고 기초생활수급자 송석강 님 의 장례가 서울시립승화원에서 있습니다. 고인의 명복을 빌며, 영결식에 참여 부탁드립니다. – 화장예약 : 2019년 12월 19일(목) 오후 2:00 (서울시립승화원) ※ 운구를 위해 오후 1시 30분까지 도착하시기를 부탁드립니다. – 이춘길(남)님은 중국에서 태어나셔고 2019년 6월 11일 동작구의 병원에...
시각장애인 화면해설방송 편성안내(12월16일~12월22일) [정보]
2019-12-17 12:24:55 비마이너
12월 16일 월요일 12월 16일 월요일 채널A TV 04시00분~05시00분 서민갑부 254회 12월 16일 월요일 채널A TV 05시00분~06시00분 서민갑부 255회 12월 16일 월요일 EBS TV 05시30분~06시00분 세계견문록 아틀라스 멕시코 맛기행 1부 타코와 살사의 충격 12월 16일 월요일 KBS2 TV 06시00분~06시50분 걸어서 세계속으로 12월 16일 월요일 EBS TV 06시20분~07시00분 세계테마기행 한번쯤은 하염없이 몽골 1부 양들의 시간 12월 16일 월요일 JTBC TV 08시30분~09시00분 꼬마버...
내년부터 25~64세 생계급여 수급자 근로·사업소득 30%까지 ... [정보]
2019-12-17 11:36:04 비마이너
내년부터 25~64세 생계급여 수급자는 근로·사업소득을 30%까지 공제받을 수 있게 됐다. 근로·사업소득공제는 기초생활보장 수급자의 근로를 유인하기 위해 근로소득의 일부를 소득평가액 산정에서 공제하는 것으로 소득산정에서 제외하는 만큼 생계급여액이 증가한다. 보건복지부(아래 복지부)는 17일 생계급여 수급자에 근로소득 30%까지 공제 적용을 할 수 있는 국민생활기초보장법 시행령 일부 개정령안‘이 ...
탈시설 둘러싸고 ‘거주시설협회 vs 장애계’ 팽팽하게 맞... [탈시설ㆍ자립생활]
2019-12-16 21:50:17 강혜민 기자
탈시설을 둘러싸고 장애인거주시설협회와 장애계가 맞붙었다. 시설협회 측은 탈시설이라는 용어를 극구 부정하며, ‘지역사회로의 거주전환’에 초점이 맞춰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반면, 장애계는 시설에서 반복된 각종 인권침해는 폐쇄적인 시설 구조에서 비롯된 문제이기에 이러한 고리를 끊기 위한 ‘시설 폐쇄’는 필연적이라며 이를 더는 용인할 수 없다고 맞섰다. 이러한 팽팽한 두 입장이 16일 오후 2시, ...
옥션 케어플러스, 휠체어 휴대용 경사로 ‘트리플에프’ ... [정보]
2019-12-16 13:44:59 이가연 기자
이베이코리아가 운영하는 옥션의 장애용품 쇼핑전문관 ‘케어플러스’가 휠체어 휴대용 경사로 ‘트리플에프’ 할인 판매 및 사연공모를 통한 증정 이벤트를 진행한다. 휴대용 경사로 ‘트리플에프’는 전신마비로 휠체어를 이용하는 연세대학교 작업치료학과 김종배 교수가 작은 문턱이나 계단 하나만 있어도 휠체어가 건물에 들어갈 수 없는 현실 속에서 학생 창업동아리 ‘MLP(Make Level Paths)'와 ...
[정태수 ⑧] 내가 아니라 우리가 할 수 있는 일 [장애해방열사, 죽어서도 여기 머무는 자]
2019-12-14 16:30:00 홍은전 인권기록활동가
▷전편: 태수야, 네가 옳았다 거리의 투쟁을 조직하다 홍: 정태수 열사의 정신이라고 하면 ‘조직하라’라는 말로 대표되잖아요. 조직이란 건 운동하는 모든 사람들이 다 하는 일인데, 정태수가 했던 조직이 갖는 의미가 있을까요? 박: 조직한다는 건 관계를 맺는 일인데 그는 정치인이나 엘리트를 조직한 게 아니라 밑바닥의 삶을 조직했다는 거지. 목표는 투쟁을 하는 것이었고. 그게 장애인운동의 희망이라고 생각...
[영상] 중증장애인 동료지원가 사업, 죽음의 컨베이어벨트... [동영상]
2019-12-13 21:13:33 비마이너
지난 11일 오후 2시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아래 전장연)는 중구 서울지방고용노동청 앞에서 고 설요한 동료지원가의 장례식을 열었다. 이날 장례식에는 설 씨와 함께 일하던 동료와 정부의 중증장애인 공공일자리 제도에 분노한 수많은 장애인이 참석해 고인의 죽음을 추모했다. 설 씨는 올해 4월부터 고용노동부의 ‘중증장애인 지역 맞춤형 취업지원 시범사업’에 참여해 동료지원가로 활동하고 있었다. 열악한 ...
장수 벧엘의 집, 시스템은 있으나 작동하지 않았다 [기고]
2019-12-13 20:42:07 김윤태 한국심리운동연구소장
[편집자 주] 지난 7월, 장애인 탈시설 지원 방안을 담은 장애인복지법 일부개정법률안(의안번호 2021386, 윤소하 정의당 의원 대표발의)이 국회에 발의되었습니다. 개정안은 장애인이 집단 거주시설에서 나와 지역사회 보편적 주거공간에서 통합되어 사는 삶이라고 규정하면서, 탈시설에 대한 국가와 지자체에 관한 책임을 명시하고 있습니다. 탈시설은 거부할 수 없는 세계적 흐름이지만 한국사회에서는 아직 요원...
[정태수 ⑦] 태수야, 네가 옳았다 [장애해방열사, 죽어서도 여기 머무는 자]
2019-12-13 19:42:00 홍은전 인권기록활동가
[편집자 주] 열사가 존재하기 위해선 그의 말에 응답하는 존재들이 있어야 한다. 열사의 말을 유서로써 손에 쥐고 체제 변혁을 위해 싸우는 사람들 말이다. 진보적 장애운동에는 여전히 그러한 투사들이 존재한다. 이들은 매년 열사 추모제에서 열사의 생과 죽음, 열사가 남긴 말을 통해 자신을 조직하고 옆에 있는 자를 조직하며 운동을 이어나간다. 그렇게 열사는 지금 여기의 우리에게 끊임없이 말을 건다. 그러...
삶의 의미에는 차이가 없다 [두개의시선]
2019-12-13 19:37:56 최인기
어떤 이가 나무 옆에 앉아 밥을 먹는다. 비둘기들이 옆에서 나란히 식사한다. 나뭇잎 덕분에 햇빛과 그늘이 교차하는 얼룩덜룩한 배경이 펼쳐졌다. 길에서, 그것도 혼자서 먹는 밥 한 끼의 의미가 가벼워 보이진 않다. ‘무거워 보인다’라는 것이 더 어울리는 거 같다. 하지만 비둘기가 있고 비둘기를 쫓아낼 생각도 없는 점심 한 끼는 최소한 심각해 보이지는 않는다. 부자나 빈자나 모두 한 끼의 점심을 먹는다. 식단의 ...
정부, ‘장애인 평생교육 활성화 방안’ 발표… 내용은? [교육]
2019-12-13 18:56:02 박승원 기자
교육부가 장애 친화적 평생학습 환경 구축을 위해 ‘장애인 평생학습도시’ 조성, 장애인 문해교육 과정 신설 및 학력인정 체제 구축, 장애인 맞춤형 평생교육 프로그램 개발 등 장애인 평생교육에 대한 체계적인 지원에 집중하겠다고 13일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그동안 장애인 평생교육에 대한 요구와 필요성이 꾸준히 증가해 왔음에도, 장애인 평생교육 참여율은 2011년 이후 평균 약 4.8%로 전체 성인의 평생교육 참...
[무연고자 장례] 12월 16일(월) 무연고 기초생활수급자 박원... [부고(訃告)]
2019-12-13 18:05:27 비마이너
[무연고 기초생활수급자 박원순 님, 김재성 님 장례] 12월 16일(월) 무연고 기초생활수급자 박원순 님, 김재성 님의 장례가 서울시립승화원에서 있습니다. 고인의 명복을 빌며, 영결식에 참여 부탁드립니다. – 화장예약 : 2019년 12월 16일(월) 오전 10:00 (서울시립승화원) ※ 운구를 위해 오전 9시 30분까지 도착하시기를 부탁드립니다. – 박원순(여)님은 서울시 영등포구에서 사시다 지난 2019년 12월 9일 영등포구의 병원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