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7월17일wed
기사최종편집일  최종뉴스편집일
비마이너로고
news
뉴스상세검색 버튼
기사등록 기사제보
전체메뉴 펼침
HOME 뉴스홈 > 뉴스 > 정보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취약계층에게 안전한 실내 환경을, 민관 협력한다
환경부·지자체·사회공헌기업 업무협약, 취약계층 600가구 개선
등록일 [ 2017년06월27일 17시36분 ]

환경부와 14개 광역 지방자치단체, 16개 사회공헌기업들이 사회 취약계층의 환경성 질환 예방 사업을 위한 업무 협약을 27일 체결했다.
 

이번 사업은 저소득, 장애인, 독거 노인 등의 활동 공간에서 환경성 질환을 유발하는 곰팡이, 포름알데히드, 미세먼지, 집먼지 진드기 등 유해 요소를 진단하고 개선하는 사업이다. 올해 사업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에서 약 1500가구의 환경성 질환 유해 인자를 진단하고, 이중 특히 실내 환경이 열악한 600가구를 개선한다.
 

이 과정에서 사회공헌기업은 유해 요소를 제거하기 위한 친환경 자재, 가구 생활용품 등 5억 3000만 원 규모의 물품을 기부할 예정이다.
 

아울러 환경부는 실내 환경이 열악한 취약계층 중 아토피, 천식 등을 앓는 250명의 어린이, 청소년에 대해 무료 진료 서비스도 제공한다.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등 환경보건센터 14곳과 연계해 환경성 질환의 진단과 치료를 2~4회까지 지원하고, 중증 질환자의 경우 진료 횟수를 보다 확대할 예정이다.

올려 0 내려 0
갈홍식 기자 redspirits@beminor.com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텔레그램 비마이너 구독하기 비마이너 paypal로 일시후원하기 새창으로열기 비마이너 정기후원하기 새창으로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장애인 등 버스 요금 감면하는 제주교통복지카드, 발급 신청 받아 (2017-06-28 14:41:34)
고용공단, 장애인 직무 창출 위한 창직 전문가 양성한다 (2017-06-27 17:21: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