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10월14일mon
기사최종편집일  최종뉴스편집일
비마이너로고
news
뉴스상세검색 버튼
기사등록 기사제보
전체메뉴 펼침
HOME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구시청 앞 농성 30일 420장애인연대, “권영진 시장님, 정책안 발표라도 해달라”
등록일 [ 2018년07월17일 18시13분 ]

장애인 권리 보장 정책을 요구하며 대구시청 앞 농성 30일을 맞은 420장애인차별철폐대구투쟁연대(420장애인연대)가 정책 논의 진전이 있을 때까지 농성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

 

17일 오전 11시 420장애인연대는 대구시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올해 대구시의 정책 입장과 방향에 따라 대구 지역 장애인 생존권과 함께 살 권리의 향방이 크게 영향을 받기 때문에 무더위에도 농성을 지속해 나간다”고 밝혔다.

 

이들은 6.13지방선거가 끝난 후인 지난달 18일 대구시청 앞 주차장에서 장애인 권리 보장 정책을 요구하며 천막 농성을 시작했다. 지방선거 당시 더불어민주당, 바른미래당 대구시장 후보와는 정책 협약을 맺었지만, 자유한국당 소속인 권영진 시장과는 협약을 맺지 못했다.

 

420장애인연대는 △탈시설지원센터 설치 및 수용시설 해체 사업 △포괄적 발달 장애인 사회통합 기본계획 △활동보조 24시간 확대 및 보장성 강화 △여성 장애인 종합지원체계 구축 등 모두 32개 정책을 요구해왔다.

 

농성을 시작한 후, 지난 2일 권영진 시장은 한 차례 농성장을 방문해 “방향은 동의다. 하지만 계량적으로 사인은 할 수 없다”고 밝힌 바 있다. (관련 기사 : 장애인 농성장 찾은 권영진 대구시장, “시장 믿고 돌아가 달라”)

 

노금호 420장애인연대 집행위원장(대구사람장애인자립생활센터 소장)은 “우리가 요구하는 것은 지난 민선 6기 때 합의한 내용과 희망원 합의 사항 이행, 그동안 소외받았던 발달 장애인과 여성 장애인 정책이다”며 “우리 단체와 협약을 위한 것이 아니라 대구에 사는 모든 장애인의 삶을 위한 것이기 때문에 권영진 시장님의 공식적인 정책안 발표라도 해달라고 했다. 하지만 어떠한 정책 논의도 이루어지지 않아, 장기 농성 투쟁을 계획할 수밖에 없다”고 강조했다.

 

전은애 420장애인연대 상임공동대표(함께하는장애인부모회 대표)는 “혐오, 배제, 분리, 차별을 평생 온몸으로 받아 온 우리는 무더위가 두렵지 않다. 집에서 죽으나 시설에서 죽으나 같은 죽임이다”며 “매번 기대하고 실망하기를 반복했다. 긴 호흡으로 끝까지 투쟁하자”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들은 ‘혐오, 무더위, 배제, 분리, 차별’이라고 적힌 수박을 쪼개는 퍼포먼스를 벌이며 “혐오, 무더위, 배제, 분리, 차별을 박살내자”고 외쳤다. (기사제휴=뉴스민)

 


 

올려 0 내려 0
김규현 뉴스민 기자 newsmin@newsmin.co.kr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텔레그램 비마이너 구독하기 비마이너 paypal로 일시후원하기 새창으로열기 비마이너 정기후원하기 새창으로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탈시설 약속했던 대구시, 이제 와서 이 시설에서 저 시설로 옮기라고?’ 분노한 장애계, 인권위에 집단 진정
폭염 속 농성하는 대구 장애인들 “권영진 시장님, 얘기 좀 합시다”
농성장 찾아 '장애인 정책 협약 불가' 밝힌 권영진 대구시장
대구 민주당 당선자, 장애인 정책 협약 체결…권영진 시장은 아직
대구420장애인연대, 재선 권영진 대구시장에 탈시설 정책 요구 농성
장애인 정책 협약 갈등 격화···권영진 대구시장 후보 앞에 무릎 꿇은 부모들
권영진 대구시장 후보, 장애인 정책 ‘구체적’ 협약 요구에 난색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더민주당'이 과반 차지한 충남도의회, 인권조례 재제정은 '깜깜' (2018-07-19 14:51:13)
'자폐 전문 대안학교'라던 S 대안학교, 아동학대 및 기망행위 인정...손해배상 판결 (2018-07-17 17:02:55)
2019. 의사소통권리증진대회, AAC캠프
비마이너의 아름다운 유혹, 독자 인터뷰 비마이너의 아름다운 유혹, 독자 인터뷰 더보기
신간소개기사보기 도서 구매하기
기고 칼럼 기자칼럼

기고 작은이미지
길을 잃고 헤매다 보니, 길을 찾았어요
대구사람장애인자립생활센터 등은 2019 사회복지의 날...

“나의 괴물 장애아들, 게르하르트 크레...
두 살에 와서 서른아홉까지 시설에서 살...
“시설에서 제일 좋았던 기억? 없어요”
Beminor SNS 비마이너 페이스북비마이너 트위터비마이너 텔레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