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12월08일sun
기사최종편집일  최종뉴스편집일
비마이너로고
news
뉴스상세검색 버튼
기사등록 기사제보
전체메뉴 펼침
HOME 뉴스홈 > 뉴스 > 교육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울시, 광진구에 12번째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 개소
올해 6곳 추가 개소한 뒤 2020년까지 전 자치구 설치 목표
평생교육센터로 발달장애인 지역사회 적응 및 자립 지원
등록일 [ 2019년07월16일 22시18분 ]

15일 광진구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가 문을 열었다. 서울시에서 12번째 맞이한 평생교육센터다. 그동안 서울 소재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는 2016년 노원∙은평 센터를 시작으로, 2017년 동작∙마포∙성동, 2018년 종로∙관악∙성북∙도봉∙강동, 그리고 올해 5월 30일 양천 센터가 문을 여는 등 11개소가 운영 중이었다.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는 만 18세 이상 성인 발달장애인 가운데 계속 교육을 받고자 하는 이들을 위해 사회적응훈련 및 직업능력향상 프로그램 등을 제공하는 곳이다. 발달장애란 자폐성장애와 지적장애를 통틀어 이르는 말이다.

 

서울시는 “발달장애인 비율이 지속해서 증가하고 있다”라며 “서울시 등록 장애인(393,562명) 가운데 발달장애인 비율은 2016년 7.7%(30,258명)에서  2017년 7.9%(31,055명), 2018년 8.1%(32,029명)로 매년 0.2%P씩 증가 추세를 보였다”고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보건복지부의 2014년 장애인 실태조사를 보면 87.3%가 평생교육을 경험하지 못했다. 또 2017년 서울시 발달장애인 전수조사 결과 성인 발달장애인의 49%가 교육프로그램에 참여한 경험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성인 발달장애인의 39.9%는 낮 시간을 집에서만 보내는 등 지역사회에서 고립 상태에 처한 것으로 나타났다. 

 

평생교육센터는 기존 복지시설 이용이 어려웠거나 집중 지원이 필요한 발달장애인을 우선 선발한다. 센터별 이용정원은 30명이다.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는 의사소통∙일상생활훈련∙ 사회적응∙긍정적 행동지원 등에 대한 교육을 진행하며, 이용 당사자의 개별 특성에 따라 수영∙요리∙요가∙미술 등 다양한 문화∙여가 프로그램도 제공하고 있다.

 

서울시는 2020년까지 25개 전 자치구에 1개소 설치를 목표하고 있다. 하반기에는 6개소가 더 문을 열 예정으로 개소 예정인 자치구는 중랑구, 송파구, 서대문구, 강북구, 구로구, 강남구다. 중랑구는 오는 23일까지, 강북구∙송파구는 9~10월 안에, 서대문구∙구로구∙강남구는 10~12월 중으로 이용자를 모집할 예정이다. 이용자 모집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해당 자치구 및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에 문의하면 된다.

올려 0 내려 0
박승원 기자 wony@beminor.com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텔레그램 비마이너 구독하기 비마이너 paypal로 일시후원하기 새창으로열기 비마이너 정기후원하기 새창으로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울시, ‘특수학급 설치·지원 위한 근거’ 마련… 조례 공포 (2019-07-22 22:53:52)
장애학생 교육권 보장하는 ‘교육기본법’ 개정안 발의 (2019-06-24 16:15:27)
(사)장애인지역공동체 활동지원사모집
비마이너의 아름다운 유혹, 독자 인터뷰 비마이너의 아름다운 유혹, 독자 인터뷰 더보기
신간소개기사보기 도서 구매하기
기고 칼럼 기자칼럼

기고 작은이미지
휠체어 탄 장애인이 왜 노숙하냐고요?
문재인 정부는 2026년까지 지역사회 통합돌봄(커뮤...

탈시설한 최중증 발달장애인 9명, 어떻게...
우생학, 우리 시대에는 사라졌을까
무엇이 독일 나치의 장애인 학살을 허락...
Beminor SNS 비마이너 페이스북비마이너 트위터비마이너 텔레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