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설정 즐겨찾기에추가 RSS에 추가
| Mobile icon 모바일모드 | 위치별광고안내 | 로그인 | 회원가입
2017년06월26일mon
기사최종편집일  최종뉴스편집일
비마이너로고
news
뉴스상세검색 버튼
기사등록 기사제보
전체메뉴 뷰 펼침
HOME 뉴스홈 > 기고ㆍ칼럼 > 칼럼 > 홍성훈의난장판  
ALL 원영의
지하생활자의 수기
홍성훈의
난장판
정욜의
헬로! 레드리본
이재성의
건강지킴 이야기
김상희의
삐딱한 시선
기자칼럼 마이너의 서재
칼럼 | 홍성훈의 난장판
동일본 대지진, 그리고 장애인의 ‘일상 속 재난, 재난의 일상’
To. 어디에선가 편안한 휴식을 취하고 있을 사토 마사아키 씨에게 어쩌면 영영 닿지 못할 수도 있는 편지를 당신에게 띄워요. 지금 당신이 계시는 곳은 어떤 곳인지, 혹 불편한 점은 없는지 많은 질문들이 떠오르지만 묻지는 않겠어요. 다만 제가 발을 딛고 있는 세상에서 당신의 자리를 마련...
2016-10-25
왁자지껄 도서관, 발달장애인과 함께하는 책읽기의 즐거움
왁자지껄한 도서관이 있다. 매주 일요일 서대문구에 위치한 이진아기념도서관의 지하 1층 다목적실에서는 책 읽는 소리와 이야기를 나누는 소리로 가득하다. 도서관은 조용하게 ‘책을 읽는 곳이’라고 생각한 사람이라면 적잖이 당황할 수도 있겠다. 심지어 책을 읽을 수가 없다고 ...
2016-08-04
장애인은 ‘문학’으로 무엇을 말할 수 있나?
비마이너에 단편소설 「기침」(▶바로가기)과 평론 「산업화-민주화라는 두 아버지 찾기 속, 이름없는 자들의 역사는 가능한가」(▶바로가기), 「오아시스를 다시 보며, ‘공주는 말할 수 있는가’」(▶바로가기)를 기고한 홍성훈을 만났다. 스물다섯의 뇌병변 1급 장애인인 그는 성균...
2016-03-17
「오아시스」를 다시 보며, “공주는 말할 수 있는가?”
2002년에 나온 영화 「오아시스」(이창동 감독)는 당시 한국 영화계에 파란을 일으켰다. 영화는 흥행했으며, 2002년 제59회 베니스 영화제에 장편 경쟁부분에 초청되어 감독상, 신인연기상, 국제비평가협회상, 가톨릭언론협회상, 청년비평가상 등을 영예로운 수상기록을 남겼다. 뛰어난 연출과...
2016-02-01
산업화·민주화라는 ‘두 아버지’ 찾기 속, 이름 없는 자들의 역사는 가능한가?
죽음의 굿판 소리가 나날이 커져가고 있다. 대통령은 개인사를 넘어 공적 영역에서 아버지의 혼을 추도하려 하고 당신을 따르지 않는 국민들을 한 명씩 지목하며 ‘비정상적인 혼(魂)’이라며 정상과 비정상을 수없이 가르고 배제한다. 그리고 그 비정상적인 혼이라고 명명한 국민들...
2015-12-27
Beminor SNS 비마이너 페이스북비마이너 트위터비마이너 텔레그램
기고 칼럼 기자칼럼

기고 작은이미지
'자폐는 불치병이 아닙...
“재미로 던진 돌에 연못 속 개구리가 죽는다”는 말이 있다. 무심코 한 말이 누군가에게는 ...

허기를 채우는 밥 한 그릇, 우리 운동을 ...
장애인, 다수와 소수자의 경계를 묻다
박근혜 정부는 가난한 이들을 어떻게 다...
포토그룹뉴스 포토그룹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