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2월24일sat
기사최종편집일  최종뉴스편집일
비마이너로고
news
뉴스상세검색 버튼
기사등록 기사제보
전체메뉴 뷰 펼침
HOME 뉴스홈 > 기고ㆍ칼럼 > 칼럼 > 홍성훈의난장판  
ALL 원영의
지하생활자의 수기
홍성훈의
난장판
정욜의
헬로! 레드리본
이재성의
건강지킴 이야기
김상희의
삐딱한 시선
기자칼럼 마이너의 서재
칼럼 | 홍성훈의 난장판
기억하는 자들의 자리를 위하여 - 영화 ‘공동정범’
그때 이후, 불확실한 시간에 고통은 되돌아온다. 그리고 나의 섬뜩한 이야기가 말해질 때까지 내 안의 심장은 불타리라. - 새뮤얼 테일러 콜리지, 『늙은 뱃사람의 노래』, 582~585행 글을 시작하기 전에 이 이야기부터 해야겠다. 이 글은 영화 <공동정범>에 대한 짤막한 리뷰이지만 나는...
2018-02-19
차별과 혐오에 무릎 꿇지 않을 권리
오랜만에 개인적인 이야기를 해보겠다. 일반 초중고를 다니는 내내 항상 나의 학교생활은 교장실에서 시작되었다. 그 시작은 전초전을 방불케 했는데, 추운 겨울 아직 길거리의 눈이 채 녹지도 않았을 때 어머니는 나를 휠체어에 태우고는 내가 입학할 초등학교로 향했다. 우리가 제일 먼저 ...
2017-09-22
거기, 웅성거리는 자 누구인가
지난 6월 1일부터 6월 4일까지 서울 마로니에공원에서는 제22회 서울인권영화제가 개최되었습니다. 영화제에서 상영된 <문 밖으로: 자유를 향한 투쟁>이라는 작품은 러시아의 한 장애인 수용시설을 배경으로, 이곳 거주인들이 러시아 시민권을 얻기 위한 힘겨운 과정을 담고 있습니다. 영...
2017-07-11
동일본 대지진, 그리고 장애인의 ‘일상 속 재난, 재난의 일상’
To. 어디에선가 편안한 휴식을 취하고 있을 사토 마사아키 씨에게 어쩌면 영영 닿지 못할 수도 있는 편지를 당신에게 띄워요. 지금 당신이 계시는 곳은 어떤 곳인지, 혹 불편한 점은 없는지 많은 질문들이 떠오르지만 묻지는 않겠어요. 다만 제가 발을 딛고 있는 세상에서 당신의 자리를 마련...
2016-10-25
왁자지껄 도서관, 발달장애인과 함께하는 책읽기의 즐거움
왁자지껄한 도서관이 있다. 매주 일요일 서대문구에 위치한 이진아기념도서관의 지하 1층 다목적실에서는 책 읽는 소리와 이야기를 나누는 소리로 가득하다. 도서관은 조용하게 ‘책을 읽는 곳이’라고 생각한 사람이라면 적잖이 당황할 수도 있겠다. 심지어 책을 읽을 수가 없다고 ...
2016-08-04
Beminor SNS 비마이너 페이스북비마이너 트위터비마이너 텔레그램
기고 칼럼 기자칼럼

기고 작은이미지
언제, 어디로 가든 이...
[편집자 주] 재단법인 동천에서 주관하는 제7회 공익인권공모전에 참여하는 ‘온더로...

택시에도 환승이 필요하다?
장콜 민원을 제기하면 탑승 기피 대상이 ...
장애인콜택시가 안 태워주는 이용자가 ...
포토그룹뉴스 포토그룹 더보기